top of page

2024년 3월 7일








[막9:38-50] 38 요한이 예수께 여짜오되 선생님 우리를 따르지 않는 어떤 자가 주의 이름으로 귀신을 내쫓는 것을 우리가 보고 우리를 따르지 아니하므로 금하였나이다

39 예수께서 이르시되 금하지 말라 내 이름을 의탁하여 능한 일을 행하고 즉시로 나를 비방할 자가 없느니라

40 우리를 반대하지 않는 자는 우리를 위하는 자니라

41 누구든지 너희가 그리스도에게 속한 자라 하여 물 한 그릇이라도 주면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그가 결코 상을 잃지 않으리라

42 또 누구든지 나를 믿는 이 작은 자들 중 하나라도 실족하게 하면 차라리 연자맷돌이 그 목에 매여 바다에 던져지는 것이 나으리라

43 만일 네 손이 너를 범죄하게 하거든 찍어버리라 장애인으로 영생에 들어가는 것이 두 손을 가지고 지옥 곧 꺼지지 않는 불에 들어가는 것보다 나으니라 [44]

45 만일 네 발이 너를 범죄하게 하거든 찍어버리라 다리 저는 자로 영생에 들어가는 것이 두 발을 가지고 지옥에 던져지는 것보다 나으니라

[46]

47 만일 네 눈이 너를 범죄하게 하거든 빼버리라 한 눈으로 하나님의 나라에 들어가는 것이 두 눈을 가지고 지옥에 던져지는 것보다 나으니라

48 거기에서는 구더기도 죽지 않고 불도 꺼지지 아니하느니라

49 사람마다 불로써 소금 치듯 함을 받으리라

50 소금은 좋은 것이로되 만일 소금이 그 맛을 잃으면 무엇으로 이를 짜게 하리요 너희 속에 소금을 두고 서로 화목하라 하시니라


오늘 본문 50절에 보면 너희 속에 소금을 두고 서로 화목하라고 하십니다. 왜 예수님은 소금을 두고 화목하라 하셨을까요? 예수님의 비유에 사용된 이유는 다음과 같습니다.

첫째, 소금은 아무렇게나 사용될 수 없는 가치 있는 것입니다. 지금이야 소금을 저렴한 가격에 구할 수 있지만 과거에는 소금으로 월급을 줄 정도로 귀하고 비싼 것이었습니다. 여러분이 아시는 것처럼 봉급을 의미하는 영어 단어 “셀러리 (salary)”리가 소금에서 나왔을 정도로 소금을 가치 있는 것입니다.

둘째, 소금은 맛을 잃으면 무가치 합니다. 소금은 좋은 것이지만 맛을 잃으면 어떤 곳에도 쓸데 없이 내버려지게 되고 사람들에게 밟힌 뿐입니다. 우리는 소금이 맛을 잃는 것이 가능하냐는 생각을 하게 되지만 예수님 당시에는 주로 사해 남쪽 거대한 소금산에서 소금을 채취하는데, 그 산에서 캔 소금돌을 시장에서 사다가 물에 담가 두면 소금물이 빠져 나오는데 그 소금물을 음식에 사용하고 나머지 돌 부스러기는 소금기를 잃기 때문에 길에 버린다고 합니다. 짠 맛을 잃은 소금 돌은 길에 버려지게 됩니다.

셋째, 소금은 녹아야 그 가치를 인정 받기 때문에 희생의 상징입니다. 소금이 녹지 않으면 아무런 역할을 하지 못합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서로 화목하기 위해서는 희생이 필요하므로 소금을 두고 서로 화목하라 하십니다.

예수님은 우리에게 세상의 소금이 되라 하십니다. 하나님의 자녀로 가치를 잃지 않고, 하나님 나라의 맛을 내며 희생하는 삶으로 화목케 하는 직책을 감당해야 할 것입니다.

Commentaire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