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4년 2월 13일







[막2:13-28]

13 예수께서 다시 바닷가에 나가시매 큰 무리가 나왔거늘 예수께서 그들을 가르치시니라 14 또 지나가시다가 알패오의 아들 레위가 세관에 앉아 있는 것을 보시고 그에게 이르시되 나를 따르라 하시니 일어나 따르니라 15 그의 집에 앉아 잡수실 때에 많은 세리와 죄인들이 예수와 그의 제자들과 함께 앉았으니 이는 그러한 사람들이 많이 있어서 예수를 따름이러라 16 바리새인의 서기관들이 예수께서 죄인 및 세리들과 함께 잡수시는 것을 보고 그의 제자들에게 이르되 어찌하여 세리 및 죄인들과 함께 먹는가 17 예수께서 들으시고 그들에게 이르시되 건강한 자에게는 의사가 쓸 데 없고 병든 자에게라야 쓸 데 있느니라 나는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부르러 왔노라 하시니라 18 요한의 제자들과 바리새인들이 금식하고 있는지라 사람들이 예수께 와서 말하되 요한의 제자들과 바리새인의 제자들은 금식하는데 어찌하여 당신의 제자들은 금식하지 아니하나이까 19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혼인 집 손님들이 신랑과 함께 있을 때에 금식할 수 있느냐 신랑과 함께 있을 동안에는 금식할 수 없느니라 20 그러나 신랑을 빼앗길 날이 이르리니 그 날에는 금식할 것이니라 21 생베 조각을 낡은 옷에 붙이는 자가 없나니 만일 그렇게 하면 기운 새 것이 낡은 그것을 당기어 해어짐이 더하게 되느니라 22 새 포도주를 낡은 가죽 부대에 넣는 자가 없나니 만일 그렇게 하면 새 포도주가 부대를 터뜨려 포도주와 부대를 버리게 되리라 오직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넣느니라 하시니라 23 안식일에 예수께서 밀밭 사이로 지나가실새 그의 제자들이 길을 열며 이삭을 자르니 24 바리새인들이 예수께 말하되 보시오 저들이 어찌하여 안식일에 하지 못할 일을 하나이까 25 예수께서 이르시되 다윗이 자기와 및 함께 한 자들이 먹을 것이 없어 시장할 때에 한 일을 읽지 못하였느냐 26 그가 아비아달 대제사장 때에 하나님의 전에 들어가서 제사장 외에는 먹어서는 안 되는 진설병을 먹고 함께 한 자들에게도 주지 아니하였느냐 27 또 이르시되 안식일이 사람을 위하여 있는 것이요 사람이 안식일을 위하여 있는 것이 아니니 28 이러므로 인자는 안식일에도 주인이니라



오늘 본문은 예수님이 바닷가에서 알패오의 아들 레위를 제자로 부르는 장면으로 시작됩니다. 여기서 바닷가는 갈릴리 호수를 의미하는데, 히브리 사람들은 바다와 호수를 구분하지 않고 많은 물을 의미하는 “얌”이라는 단어를 사용합니다. 이 단어를 번역하는 과정에서 “바다”로 번역한 것입니다. 따라서 여기서 말하는 바다는 우리가 생각하는 짠물의 바다는 아닙니다.

예수님은 갈릴리 바다에서 큰 무리를 향해 강론을 하신 후 지나가시다가 세리였던 알패오의 아들 레위가 세관에 앉아 있는 것을 보십니다. 이 당시 세리는 백성들에게 죄인 취급을 받았습니다. 그들이 죄인 취급을 받은 이유는 이 당시 세금이 로마로 갔기 때문에 유대인들은 세리들을 매국노 취급했습니다. 그리고 세리들은 일정한 월급 없이 자신들의 능력에 따라 세금을 얻고 난 뒤에 나라에 입금 시키고 남은 돈이 월급이었기 때문에 백성들의 돈을 착취하는 일들이 많았기 때문에 죄인 취급 받았습니다. 그래서 유대인들은 세리, 죄인들과는 절대로 함께 식사하지 않았습니다. 그들과 함께 식사하는 것은 자신들이 부정하게 될 것이라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레위를 제자로 부르셨을 뿐 아니라, 누가복음 14장을 보면 레위가 집에서 잔치를 열었을 때 그와 함께 식사하는 모습을 모며 바리새인들과 서기관들이 “죄인 및 세리들”과 함께 식사하는 것을 보고 비방한 것입니다. 그들의 비방소리를 들으시고 예수님은 “건강한 자에게는 의사가 쓸 데 없고 병든 자에게라야 쓸 데 있느니라 나는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요 죄인을 부르러 왔노라”고 하셨습니다. 이는 예수님이 이 땅에 오신 이유를 다시 한번 공포하는 것입니다. 여러분, 하나님 나라는 의인만이 들어갈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의인”은 어떤 사람이 의인이 될까요? 의인은 스스로 의롭다 여기는 자들이 의인이 아니라, 의로우신 하나님이 의롭다 칭한 자들이 의로운 자가 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어떤 자들이 하나님께 의롭다 칭함을 받을 수 있겠습니까? 스스로 죄인임을 인정하고 하나님께 용서를 구하는 자만이 의롭다 칭함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하나님 나라 확장을 위해서 죄인들을 부르시고, 그들이 죄 용서함을 받아 하나님나라 백성 되게 하시기 위해서 이 땅에 오신 것입니다.

죄인들은 하나님 나라에 절대로 들어갈 수 없습니다. 하나님은 공의롭기 때문에 죄인을 아무 이유 없이 용서하실 수 없으십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사랑이시기 때문에 죄인들에게 당신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를 통해서 용서 받고 하나님나라에 들어갈 수 있는 길을 열어 주셨습니다.

여러분, 우리는 죄인입니다. 절대로 우리 힘으로 하나님나라 백성 될 수 없습니다. 그래서 예수님이 나를 위해 이 땅에 오신 것입니다. 이 사실을 믿으십니까? 그렇기 때문에 우리는 감히 잘난척 하거나, 교만 해서는 안됩니다. 의인이라고 우쭐 될 것도 없습니다. 겸손히 아직 죄인의 상태에 있는 이웃을 위해 기도하고, 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의 복음을 전하여 하나님 나라 확장에 함께 힘써야 할 것입니다. 예수님은 우리를 위해 이 땅에 오셨습니다.

コメント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