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9월 29일







열왕기상 10장 14-29절


14 솔로몬의 세입금의 무게가 금 육백육십육 달란트요

15 그 외에 또 상인들과 무역하는 객상과 아라비아의 모든 왕들과 나라의 고관들에게서도 가져온지라

16 솔로몬 왕이 쳐서 늘인 금으로 큰 방패 이백 개를 만들었으니 매 방패에 든 금이 육백 세겔이며

17 또 쳐서 늘인 금으로 작은 방패 삼백 개를 만들었으니 매 방패에 든 금이 삼 마네라 왕이 이것들을 레바논 나무 궁에 두었더라

18 왕이 또 상아로 큰 보좌를 만들고 정금으로 입혔으니

19 그 보좌에는 여섯 층계가 있고 보좌 뒤에 둥근 머리가 있고 앉는 자리 양쪽에는 팔걸이가 있고 팔걸이 곁에는 사자가 하나씩 서 있으며

20 또 열두 사자가 있어 그 여섯 층계 좌우편에 서 있으니 어느 나라에도 이같이 만든 것이 없었더라

21 솔로몬 왕이 마시는 그릇은 다 금이요 레바논 나무 궁의 그릇들도 다 정금이라 은 기물이 없으니 솔로몬의 시대에 은을 귀히 여기지 아니함은

22 왕이 바다에 다시스 배들을 두어 히람의 배와 함께 있게 하고 그 다시스 배로 삼 년에 한 번씩 금과 은과 상아와 원숭이와 공작을 실어 왔음이더라

23 솔로몬 왕의 재산과 지혜가 세상의 그 어느 왕보다 큰지라

24 온 세상 사람들이 다 하나님께서 솔로몬의 마음에 주신 지혜를 들으며 그의 얼굴을 보기 원하여

25 그들이 각기 예물을 가지고 왔으니 곧 은 그릇과 금 그릇과 의복과 갑옷과 향품과 말과 노새라 해마다 그리하였더라

26 솔로몬이 병거와 마병을 모으매 병거가 천사백 대요 마병이 만이천 명이라 병거성에도 두고 예루살렘 왕에게도 두었으며

27 왕이 예루살렘에서 은을 돌 같이 흔하게 하고 백향목을 평지의 뽕나무 같이 많게 하였더라

28 솔로몬의 말들은 애굽에서 들여왔으니 왕의 상인들이 값주고 산 것이며

29 애굽에서 들여온 병거는 한 대에 은 육백 세겔이요 말은 한 필에 백오십 세겔이라 이와 같이 헷 사람의 모든 왕과 아람 왕들에게 그것들을 되팔기도 하였더라



솔로몬은 하나님이 주신 지혜로 명성이 자자했습니다. 그리고 많은 외국 나라에서 그와 교류 하기 위해서 선물을 보내왔고 또 솔로몬은 무역등을 통해서 자신 뿐 아니라 나라가 부자가 되고 있었습니다. 솔로몬은 큰 축복을 받았음이 분명합니다. 그러나 오늘부터 우리가 함께 배우기 원하는 것은 솔로몬이 어떻게 하나님과 멀어지고 있는가? 하는 것입니다. 오늘 본문에서는 솔로몬이 하나님의 명령 두 가지를 어기고 있음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먼저 솔로몬은 말을 많이 두었습니다.

본문 28-29절을 보면 솔로몬의 말들은 애굽에서 들여왔으니 왕의 상인들이 값주고 산 것이며 애굽에서 들여온 병거는 한 대에 은 육백 세겔이요 말은 한 필에 백오십 세겔이라 이와 같이 헷 사람의 모든 왕과 아람 왕들에게 그것들을 되팔기도 하였더라. 그런데 하나님께서는 왕은 말을 많이 두지 말라고 하였습니다. 그는 병마를 많이 두지 말 것이요 병마를 많이 얻으려고 그 백성을 애굽으로 돌아가게 하지 말 것이니 이는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이르시기를 너희가 이 후에는 그 길로 다시 돌아가지 말 것이라 하셨음이며 (신17;16)

왕은 말을 많이 가지면 안 되는 이유는 두가지였습니다. 전쟁에서 하나님을 의지하지 않고 사람을 의지하려고 하기 때문입니다. 전쟁은 하나님께 속한 것이기에 하나님을 믿고 전쟁을 하여야 합니다. 다윗왕은 하나님을 믿고 전쟁하려고 하는 골리앗 싸움에서 17살에 대승리를 거두었습니다. 그러나 요압장군을 통하여 인구조사를 하였습니다. 사람을 의지하는 전쟁을 치루려고 할 때 하나님께서는 7만명의 백성들이 전염병에 걸려서 죽게 하셨습니다. 말은 전쟁 도구입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은 평화로울 때에는 나귀를 탔습니다. 그러나 전쟁 때에는 말을 탔습니다. 그래서 하나님께서는 하나님과 멀어지는 전쟁을 싫어하셨기에 말을 많이 두지 말라고 하신 것입니다. 왕이 사는 궁중이 믿음으로 가득차 있어야 합니다. 그런데 하나님의 능력을 의심하는 인본주의 말로 가득차는 것을 하나님은 원치 않으셨습니다. 시편 20편 7절 어떤 사람은 병거, 어떤 사람은 말을 의지하나 우리는 여호와 우리 하나님의 이름을 자랑하리로다

또 애굽 때문입니다. 당시에는 애굽인의 말사육법이 최고로 발달하였다고 합니다. 그래서 왕이 말을 가지게 되면 말 사육자를 애급에서 데리고 왔습니다. 그들은 말을 잘 훈련시켰습니다. 아니면 사람을 파송하여 애급에서 말 길드리는 법을 배워 와야 합니다. 그런데 하나님은 그렇게 하시기를 원치 아니하셨습니다. 유대인 랍비들이 구약 성경을 해석해 놓은 미드라쉬 내용을 보면 랍비들은 신명기 말씀을 이렇게 해석했습니다. . <나는 애급으로 사람을 보내어 말 길들이는 법을 배워오기를 원치 않는다. 애급사람들은 우상을 섬기는 악한 사람들이다.그것에서 말 사육법을 배우러 갔다가 우상까지 배우기가 쉽기 때문이다>

그런데 솔로몬은 말을 많이 가졌습니다. 그 말들은 애급에서 잘 길들인 말이었습니다.

열왕기상 <솔로몬의 병거의 말의 외양간이 사만이요 마병이 일만 이천이며>(왕상4;26) 말 외양간이 40,000이었으니 말이 최소한도 40,000마리가 되는 것입니다.마병이 12,000명이었습니다. 솔로몬은 서서히 신본주의에서 인본주의가 가미되고 있었습니다. 의지하는 대상이 달라지고 있습니다.


2. 왕은 금이나 은을 많이 모아서는 안 됩니다.

오늘 본문에 보면 솔로몬 왕이 얼마나 금을 많이 가지고 있는 지 살펴 보도록 하십시다.

1. 큰 금 방패 200개 2. 작은 금 방패 300개 3. 금으로 만든 상아 보좌 4. 솔로몬이 마시는 그릇이 모두 금 5 .은은 돌같이 흔하였다

왜 하나님이 금을 많이 갖지 못하도록 하셨을까요? 지금도 금은 중요한 자산으로 변치않는 자산으로 인정받습니다. 신명기 17장에 보면 은 금을 자기를 위하여 쌓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쌓는 다는 표현을 잘 생각 해 보십시오. 쌓는 다는 것은 만족을 누리는 것입니다. 쌓여가는 금을 볼 때 그것이 자기 자신 지켜 줄 것이라는 착각 속에서 살아가는 것이죠. 뿐만 아니라 금은 눈을 즐겁게 해 줍니다. 금을 표현할 때 휘황찬란 하다는 표현을 합니다. 금으로 치장한 궁궐을 보신 적이 있나요? 왕의 위엄을 나타냅니다. 하나님의 성전은 내면이 아름답지만 솔로몬은 외면을 금으로 치장함으로 자신의 위엄을 나타내려 하고 있는 것입니다. 또 금은 숭배의 대상으로 변질 될 때가 많이 있습니다. 이스라엘 백성은 시내산에서 금으로 송아지를 만들었고, 기드온은 금으로 에봇을 만들었을 때 백성이 그것을 음란하게 위했다고 말씀합니다.

말, 금.. 나라를 다스림에 있어서 없어서는 안될 품목들입니다 .그러나 그러한 품목이 많아 질 때 솔로몬은 서서히 하나님을 의지함에서 벗어나 말과 금을 의지하는 통치자로 변질 되어갑니다.

풍요로움은 분명 하나님이 주신 축복일 수 있습니다. 그러나 풍요로움을 주신 하나님을 의지하는 것이 아니라 풍요로움 자체를 의지하면 그 축복이 변질 될 수도 있음을 알아야 할 것입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