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8월 5일





예레미야 15장 1-9절


1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 모세와 사무엘이 내 앞에 섰다 할지라도 내 마음은 이 백성을 향할 수 없나니 그들을 내 앞에서 쫓아 내보내라

2 그들이 만일 네게 말하기를 우리가 어디로 나아가리요 하거든 너는 그들에게 이르기를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죽을 자는 죽음으로 나아가고 칼을 받을 자는 칼로 나아가고 기근을 당할 자는 기근으로 나아가고 포로 될 자는 포로 됨으로 나아갈지니라 하셨다 하라

3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내가 그들을 네 가지로 벌하리니 곧 죽이는 칼과 찢는 개와 삼켜 멸하는 공중의 새와 땅의 짐승으로 할 것이며

4 유다 왕 히스기야의 아들 므낫세가 예루살렘에 행한 것으로 말미암아 내가 그들을 세계 여러 민족 가운데에 흩으리라

5 예루살렘아 너를 불쌍히 여길 자 누구며 너를 위해 울 자 누구며 돌이켜 네 평안을 물을 자 누구냐

6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네가 나를 버렸고 내게서 물러갔으므로 네게로 내 손을 펴서 너를 멸하였노니 이는 내가 뜻을 돌이키기에 지쳤음이로다

7 내가 그들을 그 땅의 여러 성문에서 키로 까불러 그 자식을 끊어서 내 백성을 멸하였나니 이는 그들이 자기들의 길에서 돌이키지 아니하였음이라

8 그들의 과부가 내 앞에 바다 모래보다 더 많아졌느니라 내가 대낮에 파멸시킬 자를 그들에게로 데려다가 그들과 청년들의 어미를 쳐서 놀람과 두려움을 그들에게 갑자기 닥치게 하였으며

9 일곱을 낳은 여인에게는 쇠약하여 기절하게 하며 아직도 대낮에 그의 해가 떨어져서 그에게 수치와 근심을 당하게 하였느니라 그 남은 자는 그들의 대적의 칼에 붙이리라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오늘 본문은 죄의 뿌리가 깊이 내린 이스라엘의 상태와 그 결과에 대해 주님께서 하신 말씀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1절을 같이 읽겠습니다. “여호와께서 내게 이르시되 모세와 사무엘이 내 앞에 섰다 할지라도 내 마음은 이 백성을 향할 수 없나니 그들을 내 앞에서 쫓아 내보내라”


예레미야는 어제 묵상한 것처럼 여호와께 은혜를 구하였습니다. 여호와의 선하심과 언약을 근거로 기근으로부터 구원해 주시기를 기도하였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예레미야에게 기도하지 말라고 말씀하고 계십니다. 이렇게 말씀하신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닙니다.

7장 16절에서 “너는 이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지 말라 그들을 위하여 부르짖어 구하지 말라 내게 간구하지 말라 내가 네게서 듣지 아니하리라”라고 하였고 11장 14절에서도 “너는 이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지 말라 그들을 위하여 부르짖거나 구하지 말라 그들이 그 고난으로 말미암아 내게 부르짖을 때에 내가 그들에게서 듣지 아니하리라”라고 했습니다. 예레미야는 민족을 위하여 힘을 다해 기도하였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기도하지 말라고 하시고 심지어는 오늘 말씀처럼 이스라엘 백성들을 하나님 앞에서 쫓아 내보내겠다고 하고 계십니다.4절에서도 “그들을 여러 민족 가운데에 흩으리라”고 하였고 9절에서도 “그들을 대적의 칼에 붙이리라”고 하였습니다.

하나님은 예레미야의 간절한 중보 기도도 듣지 않으실 뿐 아니라 아주 처참하게 이스라엘을 벌하시겠다고 하고 계신 것입니다. 어떻게 이럴 수 있을까요? 아니 왜 당신의 이름으로 일컫는 당신의 백성들에게 이렇게 냉정하게 대하시는 것일까요?

그 이유를 4절에서 말씀해 주고 계십니다. 4절을 같이 읽겠습니다.

“유다 왕 히스기야의 아들 므낫세가 예루살렘에 행한 것으로 말미암아 내가 그들을 세계 여러 민족 가운데에 흩으리라”

“므낫세가 예루살렘에 행한 것으로 말미암아”라고 말씀하고 계십니다.

므낫세가 무슨 짓을 했기에 므낫세 때문이라고 하고 계신 것일까요? 므낫세 이전의 북이스라엘 왕들과 남유다 왕들의 죄를 지적하실 때는 “여로보암의 죄”라고 했는데 남유다의 멸망을 말씀하시면서 “므낫세의 죄”를 말씀하고 계십니다. 므낫세의 죄에 대해서는 열왕기하 21장에 기록하고 있습니다.


므낫세의 죄를 크게 세 가지로 말 할 수 있습니다.

먼저는 자신이 우상숭배를 하여 하나님 앞에서 죄를 범했습니다.

므낫세의 두 번째 죄는 백성들이 하나님을 떠나게 했던 것입니다.

므낫세의 세 번째 죄는 하나님의 사람들의 피를 흘렸기 때문입니다.

므낫세는 하나님의 백성들을 죽였습니다. 그러기에 그의 통치 55년 뿐 아니라 그 후손들의 통치 기간 중에도 또한 요시야의 종교개혁 후에도 이스라엘 백성들은 하나님을 버리고 우상을 숭배했던 것입니다.

이렇게 죄악이 가득차고 하나님의 말씀을 듣지 않기에 주님도 그들을 버리신 것입니다.

6절을 같이 읽겠습니다.

“여호와께서 이르시되 네가 나를 버렸고 내게서 물러났으므로 네게로 내 손을 펴서 너를 멸하였노니 이는 내가 뜻을 돌이키기에 지쳤음이로다”

본문에 “네가 나를 버렸다”고 격렬하게 표현하심으로 하나님의 아픈 마음을 표현했고

“내게서 물러갔으므로”라고 하는 말은 히브리어로 “아호르 텔레키” 라고 하는데 그 뜻은 “네가 계속적으로 뒷걸음질 친다(타락해왔다)”는 뜻으로 하나님은 이스라엘이 하나님을 버리고 물러감이 너무 멀리 갔기에 회복이 불가능한 상황임을 말씀하고 있는 것입니다.

하나님의 마음을 예레미야를 통해서 계속 표현하고 계십니다. 그런데 문제는 그들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지 않고 계속 거부했습니다. 여러분, 우리는 그들의 모습속에 우리의 모습이 있는 것은 아닌지 스스로 돌아볼 수 있어야 합니다. 끝까지 기다리시는 하나님의 마음을 조금이라도 헤아릴 수 있다면 하나님께 돌아와야 하는데 요즘 세상은 하나님으로부터 어떻게하면 멀어질지를 궁리하고 앞다투어 하나님을 떠나는 사람들이 많은 것을 볼 수 있습니다. 여러분은 하나님이 부르신 하나님의 사람들입니다. 그 사실을 잊지 말고 하나님께 돌아와 하나님의 음성에 순종하기를 주님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