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5월 20일





민수기 32장 1-19절


1 르우벤 자손과 갓 자손은 심히 많은 가축 떼를 가졌더라 그들이 야셀 땅과 길르앗 땅을 본즉 그 곳은 목축할 만한 장소인지라

2 갓 자손과 르우벤 자손이 와서 모세와 제사장 엘르아살과 회중 지휘관들에게 말하여 이르되

3 아다롯과 디본과 야셀과 니므라와 헤스본과 엘르알레와 스밤과 느보와 브온

4 곧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회중 앞에서 쳐서 멸하신 땅은 목축할 만한 장소요 당신의 종들에게는 가축이 있나이다

5 또 이르되 우리가 만일 당신에게 은혜를 입었으면 이 땅을 당신의 종들에게 그들의 소유로 주시고 우리에게 요단 강을 건너지 않게 하소서

6 모세가 갓 자손과 르우벤 자손에게 이르되 너희 형제들은 싸우러 가거늘 너희는 여기 앉아 있고자 하느냐

7 너희가 어찌하여 이스라엘 자손에게 낙심하게 하여서 여호와께서 그들에게 주신 땅으로 건너갈 수 없게 하려 하느냐

8 너희 조상들도 내가 가데스바네아에서 그 땅을 보라고 보냈을 때에 그리 하였었나니

9 그들이 에스골 골짜기에 올라가서 그 땅을 보고 이스라엘 자손을 낙심하게 하여서 여호와께서 그들에게 주신 땅으로 갈 수 없게 하였었느니라

10 그 때에 여호와께서 진노하사 맹세하여 이르시되

11 애굽에서 나온 자들이 이십 세 이상으로는 한 사람도 내가 아브라함과 이삭과 야곱에게 맹세한 땅을 결코 보지 못하리니 이는 그들이 나를 온전히 따르지 아니하였음이니라

12 그러나 그나스 사람 여분네의 아들 갈렙과 눈의 아들 여호수아는 여호와를 온전히 따랐느니라 하시고

13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사 그들에게 사십 년 동안 광야에 방황하게 하셨으므로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한 그 세대가 마침내는 다 끊어졌느니라

14 보라 너희는 너희의 조상의 대를 이어 일어난 죄인의 무리로서 이스라엘을 향하신 여호와의 노를 더욱 심하게 하는도다

15 너희가 만일 돌이켜 여호와를 떠나면 여호와께서 다시 이 백성을 광야에 버리시리니 그리하면 너희가 이 모든 백성을 멸망시키리라

16 그들이 모세에게 가까이 나아와 이르되 우리가 이 곳에 우리 가축을 위하여 우리를 짓고 우리 어린 아이들을 위하여 성읍을 건축하고

17 이 땅의 원주민이 있으므로 우리 어린 아이들을 그 견고한 성읍에 거주하게 한 후에 우리는 무장하고 이스라엘 자손을 그 곳으로 인도하기까지 그들의 앞에서 가고

18 이스라엘 자손이 각기 기업을 받기까지 우리 집으로 돌아오지 아니하겠사오며

19 우리는 요단 이쪽 곧 동쪽에서 기업을 받았사오니 그들과 함께 요단 저쪽에서는 기업을 받지 아니하겠나이다




오늘 본문은 요단강 동편 야셀 땅과 길르앗 땅을 르우벤 자손과 갓 자손이 달라고 하는 장면으로 시작됩니다. 이 땅을 먼저 달라고 한 이유가 있습니다. 르우벤과 갓 자손은 심히 많은 가축떼를 가지고 있었고 그들은 목축을 업으로 하는 족속으로 요단강 서쪽 평야 지대 보다 요단강 동편 목축지대가 자신들에게 더 맞는 땅으로 보였기 때문입니다.

르우벤과 갓 자손의 요청은 어찌보면 합리적인 요청처럼 보입니다. 많은 가축이 있는데 요단강 서편으로 넘어가서 전쟁을 치루는 것도 위험한 일입니다. 그리고 목축업을 하는 사람들이기 때문에 비옥한 땅 보다는 넓은 땅에서 가축을 기르는 것이 자신들 뿐 아니라 다른 족속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일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5절에 “또 이르되 우리가 만일 당신에게 은혜를 입었으면 이 땅을 당신의 종들에게 그들의 소유로 주시고 우리에게 요단 강을 건너지 않게 하소서..” 라고 요청합니다.

그런데 르우벤 자손과 갓 자손이 이러한 요청을 할 때는 앞뒤 사정을 보면서 지혜롭게 말을 해야 하는데.. 이 말을 들은 모세는 과거의 일이 떠올리면서 7절에 보면 이스라엘 자손에게 낙심하게 하여서… 라는 말을 합니다.

과거에 어떤 일이 있었습니까? 12명의 정탐꾼을 가나안 땅에 올려 보낸 일이 있었습니다. 그중에서 여호수아와 갈렙만이 그 땅은 하나님이 우리에게 주신 땅으로 확신했지만 나머지 10명은 우리를 그들에 비교하면 우리는 메뚜기와 같은 존재입니다. 라고 말을 했습니다. 이 말은 하룻저녁에 이스라엘 백성 전체를 낙심하게 하였고 그 일로 인하여 하나님은 여호수아와 갈렙만이 가나안 땅에 들어가고 나머지는 세대 교체가 된 후에 갈 수 있다고 하셨습니다.

모세는 르우벤과 갓 지파의 요청으로 이 일이 떠 오른 것입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목축업을 핑계로 전쟁에 참여하지 않고 싶어하는 것으로 보였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지금까지 40년동안 한가지 목적을 가지고 동행해 왔습니다. 그들의 목적이 지금 눈 앞에 있습니다. 이 상황에서 르우벤과 갓의 요청은 모세를 충분히 긴장하게 할 수 있는 요인이 되는 것이기 때문에 모세는 단호하게 14절과 15절에서 이렇게 말을 하는 것입니다. 14 보라 너희는 너희의 조상의 대를 이어 일어난 죄인의 무리로서 이스라엘을 향하신 여호와의 노를 더욱 심하게 하는도다 15 너희가 만일 돌이켜 여호와를 떠나면 여호와께서 다시 이 백성을 광야에 버리시리니 그리하면 너희가 이 모든 백성을 멸망시키리라

저는 본문을 읽으면서 모세가 말하는 이스라엘 자손에게 낙심하게 하여서…라는 말을 한참 묵상했습니다. 우리는 살면서 내가 한말과 행동이 다른 사람에게 어떤 영향을 주는 잘 알지 못하고 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사실 르우벤 지파와 갓 지파가 전쟁에 참여하지 않겠다고 선언한 것은 아닙니다. 그들의 선택은 잘못된 선택이 아닙니다. 오히려 다른 미래를 생각해 보면 다른 지파들에게 피해주지 않으려 하는 마음으로 시작된 것입니다. 그러나 그들이 말을 하고 행동할 때 우선순위가 어디에 있는지 먼저 말을 했어야 합니다. 모세여.. 우리는 끝까지 함께 싸우고 돌아오겠습니다. 그러나 이 땅을 보니 목축하는 우리에게 적합한 땅입니다. 가축과 자녀, 아내는 이곳에 두고 함께 싸우러 가겠습니다. 라고 했으면 모세가 이렇게까지 걱정하고 화를 내지 않았을 것입니다. 그들은 그렇게 까지 공동체를 생각하는 마음이 없었던 것입니다.

여러분, 우리가 때로는 내 눈에 벌어지는 일들 때문에 전체적인 일들을 생각하지 못하고 하는 말과 행동이 있습니다. 누구나 그런 실수를 할 수 있습니다. 그때 우리가 보여야 하는 자세는.. 지도자의 말을 듣는 것입니다. 지도자는 전체를 볼 수 있습니다. 또 하나님께 기도함으로 지혜를 구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말로 인하여 누군가를 낙심하게 하지 않도록 조심하는 하루 되기를 기도합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