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5월 19일




민수기 31장 25-54절


25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26 너는 제사장 엘르아살과 회중의 수령들과 더불어 이 사로잡은 사람들과 짐승들을 계수하고

27 그 얻은 물건을 반분하여 그 절반은 전쟁에 나갔던 군인들에게 주고 절반은 회중에게 주고

28 전쟁에 나갔던 군인들은 사람이나 소나 나귀나 양 떼의 오백분의 일을 여호와께 드릴지니라

29 곧 이를 그들의 절반에서 가져다가 여호와의 거제로 제사장 엘르아살에게 주고

30 또 이스라엘 자손이 받은 절반에서는사람이나 소나 나귀나 양 떼나 각종 짐승 오십분의 일을 가져다가 여호와의 성막을 맡은 레위인에게 주라

31 모세와 제사장 엘르아살이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신 대로 하니라

32 그 탈취물 곧 군인들의 다른 탈취물 외에 양이 육십칠만 오천 마리요

33 소가 칠만 이천 마리요

34 나귀가 육만 천 마리요

35 사람은 남자와 동침하지 아니하여서 사내를 알지 못하는 여자가 도합 삼만 이천 명이니

36 그 절반 곧 전쟁에 나갔던 자들의 소유가 양이 삼십삼만 칠천오백 마리라

37 여호와께 공물로 드린 양이 육백칠십오요

38 소가 삼만 육천 마리라 그 중에서 여호와께 공물로 드린 것이 칠십이 마리요

39 나귀가 삼만 오백 마리라 그 중에서 여호와께 공물로 드린 것이 육십일 마리요

40 사람이 만 육천 명이라 그 중에서 여호와께 공물로 드린 자가 삼십이 명이니

41 여호와께 거제의 공물로 드린 것을 모세가 제사장 엘르아살에게 주었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심과 같았더라

42 모세가 전쟁에 나갔던 자에게서 나누어 이스라엘 자손에게 준 절반

43 곧 회중이 받은 절반은 양이 삼십삼만 칠천오백 마리요

44 소가 삼만 육천 마리요

45 나귀가 삼만 오백 마리요

46 사람이 만 육천 명이라

47 이스라엘 자손의 그 절반에서 모세가 사람이나 짐승의 오십분의 일을 취하여 여호와의 장막을 맡은 레위인에게 주었으니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심과 같았더라

48 군대의 지휘관들 곧 천부장과 백부장들이 모세에게 나아와서

49 모세에게 말하되 당신의 종들이 이끈 군인을 계수한즉 우리 중 한 사람도 축나지 아니하였기로

50 우리 각 사람이 받은 바 금 패물 곧 발목 고리, 손목 고리, 인장 반지, 귀 고리, 목걸이들을 여호와께 헌금으로 우리의 생명을 위하여 여호와 앞에 속죄하려고 가져왔나이다

51 모세와 제사장 엘르아살이 그들에게서 그 금으로 만든 모든 패물을 취한즉

52 천부장과 백부장들이 여호와께 드린 거제의 금의 도합이 만 육천칠백오십 세겔이니

53 군인들이 각기 자기를 위하여 탈취한 것이니라

54 모세와 제사장 엘르아살이 천부장과 백부장들에게서 금을 취하여 회막에 드려 여호와 앞에서 이스라엘 자손의 기념을 삼았더라

모세는 이제 나이 120세가 되었습니다. 이제 그는 가나안 땅에 들어가보지 못하고 조금 있으면 이 세상의 삶을 마감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이 시기에 하나님은 모세에게 전쟁을 명령하셨습니다. 어제 묵상했던 본문 2절에 보면 “이스라엘 자손의 원수를 미디안에게 갚으라 그 후에 네가 네 조상으로 돌아가리라.” 물론 모세가 직접 싸움터에 나가지는 않았을 것입니다. 그러나 그는 이스라엘 백성을 끝까지 지휘합니다. 여기에는 아직 모세를 통해서 하나님이 이스라엘 백성에게 교훈을 주시고자 마무리를 잘 하도록… 하시기 위함이라고 생각하는데, 어떤 마무리였냐 하면 이스라엘 백성이 가지고 있는 두가지 문제점에 대한 교훈을 주는 것이었습니다.

첫째 문제는 사람을 살려 준 것입니다. 여러분이 오해하지 마셔야 할 것이 있습니다. 하나님이 이방 ‘사람’들을 너무도 싫어하신다고 생각하면 안됩니다. 하나님은 이방 여인을 통해서 일하신 흔적이 곳곳에 등장합니다. 그런데 여기서 말하는 이방 여인은 단순한 사람, 인격체 만을 의미하지 않습니다. 이방 여인은 이방신들이라고 생각해도 됩니다. 왜냐하면 그들은 철처한 이방 신의 신봉자들이었고 거의 모든 이방 사람들은 몸의 장신구, 혹은 집에 우상을 가지고 있으면서 이방신을 철처하게 섬겼기에 이스라엘 백성이 이방 여인을 좋아하면 거의 100% 이방 신을 섬기게되는 결과를 가져오게 되어있습니다. 여러분 이스라엘이 가장 강대했을 때가 언제입니까? 솔로몬 왕 때 입니다. 그러나 이스라엘이 분열되고 멸망의 길로 갈 수 있는 길을 열어준 것도 솔로몬 왕입니다. 왜냐하면 그는 이방 여인들과 결혼을 많이 했습니다. 정실이 700, 후궁이 300이라고 하셨는데 그 수많은 여인들로 인하여 이스라엘에는 각국의 이방 신들이 들어오게 된 것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하나님을 모르는 이방 여인과 이스라엘 백성이 함께 있는 것이 마땅하지 않기 때문에 그들을 전멸하라고 하신 것입니다. 그러나 그들은 자기들 마음대로 이방 여인들을 살려두었고 데리고 온 것입니다. 그 일로 그들은 승리했지만 하나님께 또 한번 징계를 받습니다. 그 후에 그들은 남자 아이들과 결혼한 여인들은 다 죽이고, 결혼하지 않은 어린 여자들만 살려 주게 됩니다.

또한 이스라엘 백성들이 가지고 있었던 문제는 재물에 대한 욕심입니다. 여러분 아간을 아시죠? 여리고 성을 무너뜨렸을 때 몰래 전리품을 숨김으로 하나님이 진노하심으로 이스라엘 백성이 아이성에 지지 않았습니까? 아간은 인간의 본성을 들어낸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본능적으로 내가 취한 모든 물건은 내것으로 생각할 수 있습니다. 만일 그렇다고 한다면 이스라엘은 한 나라를 이루지 못합니다. 그들은 그냥 싸움 잘하는 싸움꾼이 될 뿐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전쟁에 나가서 이긴 사람만이 전리품을 갖는 것이 아니라 그 전리품의 반은 전쟁에 나가지 않은 사람들과 함께 나눌 수 있도록 법을 만들어 주셨습니다. 그런데 이 법이 지켜지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 왜냐하면 가나안 족속들은 전쟁에 나간 자들만이 전리품을 가질 수 있는 전통이 있기 때문입니다. 사무엘상 31장에 보면 다윗이 사울에게 쫓겨 다녔을 때의 일이 나옵니다. 600여명의 전사들과 함께 생활하는데 아멜렉 사람들이 남자들이 진을 비운 사이에 쳐들어와서 가족과 모든 재물을 약탈해 갑니다. 이를 보고 다윗은 단숨에 쫓아가서 싸워 모든 것을 되 찾아 오는데 이때 문제는 200명은 가다가 지쳐서 싸움을 해보지도 못합니다. 이때 400명중에 도로 찾은 전리품은 절대로 함께 나눌 수 없다고 말하는 것을 봅니다. 이것이 가나안 사람들의 문화입니다. 그러나 다윗은 그러지 않고 다 함께 나눈다고 했습니다. 왜요? 그것이 하나님의 법이기 때문이죠.

이스라엘 백성은 엄청나게 많은 양의 전리품을 얻었습니다. 그러나 이스라엘 백성들 가운데는 전쟁에 나가고 싶어도 나갈 수 없는 사람도 있고, 과부도 있고 고아도 있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절반은 그들을 위해서 나누라고 명령하셨습니다. 그것이 하나님이 법도입니다. 우리는 하나님이 세우신 이 정신을 본 받아야 할 것입니다. 모든 것을 내 것이라 움껴쥐지 말고 우리가 수고하고 목숨 걸고 얻은 수익이라 할지라도 그것은 하나님이 허락하심으로 얻은, 하나님의 물건이기에 겸손한 마음으로 이웃과 나누려 하는 마음으로 함께 살아야 할 것입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