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5월 1일




민수기 21장 1-20절

1 네겝에 거주하는 가나안 사람 곧 아랏의 왕이 이스라엘이 아다림 길로 온다 함을 듣고 이스라엘을 쳐서 그 중 몇 사람을 사로잡은지라

2 이스라엘이 여호와께 서원하여 이르되 주께서 만일 이 백성을 내 손에 넘기시면 내가 그들의 성읍을 다 멸하리이다

3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의 목소리를 들으시고 가나안 사람을 그들의 손에 넘기시매 그들과 그들의 성읍을 다 멸하니라 그러므로 그 곳 이름을 호르마라 하였더라

4 백성이 호르 산에서 출발하여 홍해 길을 따라 에돔 땅을 우회하려 하였다가 길로 말미암아 백성의 마음이 상하니라

5 백성이 하나님과 모세를 향하여 원망하되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해 내어 이 광야에서 죽게 하는가 이 곳에는 먹을 것도 없고 물도 없도다 우리 마음이 이 하찮은 음식을 싫어하노라 하매

6 여호와께서 불뱀들을 백성 중에 보내어 백성을 물게 하시므로 이스라엘 백성 중에 죽은 자가 많은지라

7 백성이 모세에게 이르러 말하되 우리가 여호와와 당신을 향하여 원망함으로 범죄하였사오니 여호와께 기도하여 이 뱀들을 우리에게서 떠나게 하소서 모세가 백성을 위하여 기도하매

8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불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매달아라 물린 자마다 그것을 보면 살리라

9 모세가 놋뱀을 만들어 장대 위에 다니 뱀에게 물린 자가 놋뱀을 쳐다본즉 모두 살더라

10 이스라엘 자손이 그 곳을 떠나 오봇에 진을 쳤고

11 오봇을 떠나 모압 앞쪽 해 돋는 쪽 광야 이예아바림에 진을 쳤고

12 거기를 떠나 세렛 골짜기에 진을 쳤고

13 거기를 떠나 아모리인의 영토에서 흘러 나와서 광야에 이른 아르논 강 건너편에 진을 쳤으니 아르논은 모압과 아모리 사이에서 모압의 경계가 된 곳이라

14 이러므로 여호와의 전쟁기에 일렀으되 수바의 와헙과 아르논 골짜기와

15 모든 골짜기의 비탈은 아르 고을을 향하여 기울어지고 모압의 경계에 닿았도다 하였더라

16 거기서 브엘에 이르니 브엘은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명령하시기를 백성을 모으라 내가 그들에게 물을 주리라 하시던 우물이라

17 그 때에 이스라엘이 노래하여 이르되 우물물아 솟아나라 너희는 그것을 노래하라

18 이 우물은 지휘관들이 팠고 백성의 귀인들이 규와 지팡이로 판 것이로다 하였더라 그들은 광야에서 맛다나에 이르렀고

19 맛다나에서 나할리엘에 이르렀고 나할리엘에서 바못에 이르렀고

20 바못에서 모압 들에 있는 골짜기에 이르러 광야가 내려다 보이는 비스가 산 꼭대기에 이르렀더라


이스라엘백성들은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함으로 힘든 일을 경험했습니다. 아랏의 왕과 싸워 이겼듯이 에돔사람들과 싸워 이기고 왕의 대로로 가면 되는데 4절에 보면 광야길로 우회해야 했기 때문에 백성들의 마음이 상하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마음이 상한 이스라엘 백성은 바로 불평이 쏟아냅니다. 본문의 불평은 단순한 투덜거림이 아닙니다. 근본적인 불평이죠.. “어찌하여 우리를 애굽에서 인도해 내어 이 광야에서 죽게 하는가 이 곳에는 먹을 것도 없고 물도 없도다 우리 마음이 이 하찮은 음식을 싫어하노라 하매.” 애굽에서 나온 것부터 시작하여 만나와 메추라기를 주신 것, 그리고 에돔을 피해 광야길로 가게 하신 모든 것을 부정하는 말을 쏟아 낸 것입니다. 하나님은 20장에서 그들이 모세와 다툴 때 백성들 편에서 바위에서 물을 내게 하셨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더이상 참을 수 없었습니다. 도저히 이 사람들을 두고 볼 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불뱀을 보내시고, 많은 사람들이 물려 죽어갑니다.

주변에서 사람들이 불뱀에 물려 죽자 백성들은 정신차리고 회개합니다. 그들은 모세에게 나아가 "우리가 여호와와 당신을 향하여 원망함으로 범죄하였사오니 여호와께 기도하여 이 뱀들을 우리에게서 떠나게 하소서"라고 부르짖습니다. 모세는 다시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하나님이 이때 특이한 방법으로 이스라엘 백성을 구원하시기로 합니다. 불뱀 모양의 놋뱀을 만들라고 하십니다. 그리고 장대 위에 매달라고 하시며 그것을 보는 사람은 살려 주시기로 했습니다. 정말로 놋뱀을 보는 사람들은 살아났습니다.


오늘 본문의 말씀.. 너무도 유명한 말씀입니다. 특별히 이 본문의 말씀은 요한복음 3장에서 예수님께서 스스로를 놋뱀으로 지칭하시면서 더 유명한 말씀입니다. 요한복음 3장 13-15절입니다. “13 하늘에서 내려온 자 곧 인자 외에는 하늘에 올라간 자가 없느니라 14 모세가 광야에서 뱀을 든 것 같이 인자도 들려야 하리니 15 이는 그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심이니라.”

저는 오늘 본문의 말씀과 예수님의 말씀을 통해서 복음은 무엇인가?에 대해서 잠시 생각해 보기를 원합니다.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가장 기쁜 소식은 무엇이었죠? 다시 살 수 있는 방법을 얻는 것입니다. 그들은 하나님께 또 죄를 범했습니다. 죄중에서 가장 큰 것은 무엇일까요? 불신입니다. 하나님을 믿지 못했습니다. 왜 애굽에서 나오게 했냐고 불평을 쏟아 냅니다. 그 말은 하나님을 믿지 못하겠다는 것이죠. 그것이 죄의 가장 기본적인 속성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죄의 결과로 불뱀을 보내셨습니다. 불뱀은 그들에게 죽음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들이 다시 하나님께 구원해 달라고 했을 때 불뱀의 모형을 만든 놋뱀을 달아 올리게 하셨습니다. 그들이 살아날 수 있는 길이 열렸습니다. 어려운 것이 아닙니다. 놋뱀을 그냥 보기만 하면 됩니다. 그들에게 그것보다 더 기쁜 소식은 없습니다.

우리에게 기쁜 소식 복음은 무엇입니까? 우리도 죄의 결과로 온 것이 있습니다. 죽음이 왔습니다. 하나님과 멀어지게 됨으로 죽을 수 밖에 없는 존재들이었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우리를 그냥 죽도록 하지 않으셨습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이땅에 보내셨습니다. 그리고 예수님을 십자가에 달리게 하셨습니다. 우리를 위하여.. 죄 없으신 그분이 십자가에 달리신 것입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이 있습니다. 그 사실을 믿는 것입니다. 요한복음 3장 15절에 이는 그를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게 하려 하셨다고 합니다.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과 놋뱀과는 다른 점이 있습니다. 놋뱀은 그냥 쳐다만 봐도 살았을 수 있겠지만 십자가는 그냥 본다고 해서 사는 것은 아닙니다. 믿는 자마다..라고 하셨습니다. 믿도록 해야 합니다. 믿는 자들은 그것이 복음입니다. 복된 소식입니다. 여러분.. 예수님은 우리를 위해서 십자가에 달리셨습니다.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은 무엇일까요? 이 기쁜 소식을 온 세상 전하는 것입니다. 십자가를 바라 보고 믿도록 모세가 되어서 다리 역할을 해야 하는 것입니다. 그것이 우리에게 주신 사명입니다.


십자가에 달리신 예수님을 통해서 구원얻은 자들은 그 구원의 기쁨을 표현할 수 있어야 합니다. 마음을 열고, 입술을 열어 주 하나님을 고백하는 하루 되시기를 기도합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