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4월 26일



민수기 18장 21-32절

21 내가 이스라엘의 십일조를 레위 자손에게 기업으로 다 주어서 그들이 하는 일 곧 회막에서 하는 일을 갚나니

22 이 후로는 이스라엘 자손이 회막에 가까이 하지 말 것이라 죄값으로 죽을까 하노라

23 그러나 레위인은 회막에서 봉사하며 자기들의 죄를 담당할 것이요 이스라엘 자손 중에는 기업이 없을 것이니 이는 너희 대대에 영원한 율례라

24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거제로 드리는 십일조를 레위인에게 기업으로 주었으므로 내가 그들에 대하여 말하기를 이스라엘 자손 중에 기업이 없을 것이라 하였노라

25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여 이르시되

26 너는 레위인에게 말하여 그에게 이르라 내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받아 너희에게 기업으로 준 십일조를 너희가 그들에게서 받을 때에 그 십일조의 십일조를 거제로 여호와께 드릴 것이라

27 내가 너희의 거제물을 타작 마당에서 드리는 곡물과 포도즙 틀에서 드리는 즙 같이 여기리니

28 너희는 이스라엘 자손에게서 받는 모든 것의 십일조 중에서 여호와께 거제로 드리고 여호와께 드린 그 거제물은 제사장 아론에게로 돌리되

29 너희가 받은 모든 헌물 중에서 너희는 그 아름다운 것 곧 거룩하게 한 부분을 가져다가 여호와께 거제로 드릴지니라

30 이러므로 너는 그들에게 이르라 너희가 그 중에서 아름다운 것을 가져다가 드리고 남은 것은 너희 레위인에게는 타작 마당의 소출과 포도즙 틀의 소출 같이 되리니

31 너희와 너희의 권속이 어디서든지 이것을 먹을 수 있음은 이는 회막에서 일한 너희의 보수임이니라

32 너희가 그 중 아름다운 것을 받들어 드린즉 이로 말미암아 죄를 담당하지 아니할 것이라 너희는 이스라엘 자손의 성물을 더럽히지 말라 그리하여야 죽지 아니하리라


오늘 본문에서 하나님은 레위인이 회막에서 봉사할 때의 자세를 가르치십니다. 먼저, 하나님은 자기들의 죄를 담당하는 마음으로 봉사하라 하십니다. 이에 대한 해석은 분분합니다. 개역개정의 의미로 해석하면 그들이 죄가 있으니 그 죄값을 치룬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지만, 쉬운 성경은 "회막을 더럽히는 죄에 대한 책임을 져라"고 번역함으로 22절에 말씀하시는 일반 백성이 지을 수 있는 죄에 대한 책임을 지고 일하라는 의미로 번역했습니다. 저는 21절부터의 말씀 문맥을 고려해서 해석했을 때 일반 백성들은 회막에 함부로 가까이 했을 때 죄값으로 죽임을 당할 수도 있는 일이지만 레위인에게는 특권을 주셔서 회막에서 봉사하는 일을 감당하게 하셨으니 스스로의 죄를 생각하며 늘 두렵고 떨리는 마음으로 전심으로 그 봉사의 일을 감당하라 하셨다고 생각합니다.

어제 본문의 말씀에서 묵상했듯이 레위인들은 자기 기업이 없습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들이 생활을 책임져 주실 것을 약속하셨습니다. 21절에 보면 이스라엘의 십일조를 레위 자손에게 기업으로 주겠다고 하신 것입니다. 오늘 본문을 통해서 십일조의 원리를 배울 수 있습니다.

첫째, 십일조에는 예외가 없습니다. 하나님은 모든 이스라엘 백성이 십일조를 드리고, 그 십일조로 레위인들이 살 수 있게 하셨습니다. 그런데, 하나님은 십일조를 받는 레위인도 십일조의 십일조를 드리라 하십니다. 그들이 드린 십일조로 제사장들이 살게 하신 것입니다. 레위지파라 하더라도 십일조의 규정에서 제외 될 수 없음을 말씀하신 것입니다. 이는 그들의 기업은 백성들의 십일조 이기 때문에 이 기업을 통해 얻은 수입에 대한 십일조를 구별하여 드리라 하신 것입니다.

둘째, 십일조는 액수가 아니라 마음이 중요합니다. 과거에는 모든 소산이 땅에서 나왔기 때문에 소산의 십일조를 구별하는 것은 드리는 사람의 마음에 달려 있었습니다. 어떤 사람은 추수가 다 끝난 후에 십일조를 드릴 수 있고, 어떤 사람은 중간에 거둬 드린 열매 중에서도 십일조를 드릴 수도 있었습니다. 신약시대 바리새인들은 자신들의 의로움을 나타내기 위해 박하, 운향과 모든 채소의 십일조까지 드렸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그들은 공의와 하나님께 대한 사랑을 버렸다고 지적하셨습니다. 예수님은 이것도 행하고 저것도 버리지 말아야 할 것이라고 하셨습니다. 즉, 정확한 십일조를 드리는 것도 중요하지만, 드리는 마음이 중요함을 강조하신 것입니다. 29절에 보면 하나님은 레위인들이 받은 십일조 중에서 십일조를 떼어 하나님께 드리되, "아름다운 것"을 드리라고 하셨습니다. "아름다운 것"의 의미는 "지방"을 뜻하며 가장 기름진 부분을 의미합니다. 가장 기름진 부분을 이스라엘 사람들은 가장 귀하고 소중한 것으로 여겼습니다. 가장 소중한 부분을 십일조로 드리라고 하신 것입니다. 하나님은 드리는 자의 마음을 강조함을 잊지 말아야 할 것입니다.


현대 교회에서 십일조에 대한 논란이 있습니다. 저는 십일조를 강압적으로 드릴 필요는 없다고 생각합니다. 십일조는 모든 것이 하나님의 것임을 고백하고, 감사하는 마음으로 하나님께 드리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벌 받는 것을 피하기 위해, 더 많은 축복을 받기 위한 목적으로 십일조를 드릴 때 십일조는 아름다움을 잃어버립니다. 따라서 십일조는 정직한 마음으로 아름다운 것이 될 수 있도록 드려야 할 것입니다. 반면, 아직 십일조를 드리지 못하는 분들은 죄책감 가질 필요 없다고 생각합니다. 자신의 시간과 제물을 가장 아름답게 드릴 수있다면 하나님은 기쁘게 받으실 것입니다. 하지만, 나도 십일조를 드릴 수 있는 믿음과 헌신을 바라는 마음으로 기도하고, 하나님이 무엇을 더 기뻐하실 지 스스로 생각해 볼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