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4월 11일





민수기 11장 16-35절

16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이스라엘 노인 중에 네가 알기로 백성의 장로와 지도자가 될 만한 자 칠십 명을 모아 내게 데리고 와 회막에 이르러 거기서 너와 함께 서게 하라

17 내가 강림하여 거기서 너와 말하고 네게 임한 영을 그들에게도 임하게 하리니 그들이 너와 함께 백성의 짐을 담당하고 너 혼자 담당하지 아니하리라

18 또 백성에게 이르기를 너희의 몸을 거룩히 하여 내일 고기 먹기를 기다리라 너희가 울며 이르기를 누가 우리에게 고기를 주어 먹게 하랴 애굽에 있을 때가 우리에게 좋았다 하는 말이 여호와께 들렸으므로 여호와께서 너희에게 고기를 주어 먹게 하실 것이라

19 하루나 이틀이나 닷새나 열흘이나 스무 날만 먹을 뿐 아니라

20 냄새도 싫어하기까지 한 달 동안 먹게 하시리니 이는 너희가 너희 중에 계시는 여호와를 멸시하고 그 앞에서 울며 이르기를 우리가 어찌하여 애굽에서 나왔던가 함이라 하라

21 모세가 이르되 나와 함께 있는 이 백성의 보행자가 육십만 명이온데 주의 말씀이 한 달 동안 고기를 주어 먹게 하겠다 하시오니

22 그들을 위하여 양 떼와 소 떼를 잡은들 족하오며 바다의 모든 고기를 모은들 족하오리이까

23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이르시되 여호와의 손이 짧으냐 네가 이제 내 말이 네게 응하는 여부를 보리라

24 모세가 나가서 여호와의 말씀을 백성에게 알리고 백성의 장로 칠십 인을 모아 장막에 둘러 세우매

25 여호와께서 구름 가운데 강림하사 모세에게 말씀하시고 그에게 임한 영을 칠십 장로에게도 임하게 하시니 영이 임하신 때에 그들이 예언을 하다가 다시는 하지 아니하였더라

26 그 기명된 자 중 엘닷이라 하는 자와 메닷이라 하는 자 두 사람이 진영에 머물고 장막에 나아가지 아니하였으나 그들에게도 영이 임하였으므로 진영에서 예언한지라

27 한 소년이 달려와서 모세에게 전하여 이르되 엘닷과 메닷이 진중에서 예언하나이다 하매

28 택한 자 중 한 사람 곧 모세를 섬기는 눈의 아들 여호수아가 말하여 이르되 내 주 모세여 그들을 말리소서

29 모세가 그에게 이르되 네가 나를 두고 시기하느냐 여호와께서 그의 영을 그의 모든 백성에게 주사 다 선지자가 되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30 모세와 이스라엘 장로들이 진중으로 돌아왔더라

31 바람이 여호와에게서 나와 바다에서부터 메추라기를 몰아 진영 곁 이쪽 저쪽 곧 진영 사방으로 각기 하룻길 되는 지면 위 두 규빗쯤에 내리게 한지라

32 백성이 일어나 그 날 종일 종야와 그 이튿날 종일토록 메추라기를 모으니 적게 모은 자도 열 호멜이라 그들이 자기들을 위하여 진영 사면에 펴 두었더라

33 고기가 아직 이 사이에 있어 씹히기 전에 여호와께서 백성에게 대하여 진노하사 심히 큰 재앙으로 치셨으므로

34 그 곳 이름을 기브롯 핫다아와라 불렀으니 욕심을 낸 백성을 거기 장사함이었더라

35 백성이 기브롯 핫다아와에서 행진하여 하세롯에 이르러 거기 거하니라


이스라엘 백성이 악한 말로 그들이 먹는 것에 대한 불만을 쏟아내고, 모세도 그들을 인도하는 것이 힘들다고 기도했을 때 하나님은 두가지 방법으로 반응하셨습니다.

첫째는 70명의 장로와 지도자를 세워 모세의 짐을 덜어주는 것입니다. 사실 1년전의 상황을 기록한 출애굽기 24장 9절에 보면 모세와 아론과 나납과 아비후와 이스라엘 장로 70인이 시내산에 올라가서 하나님을 뵈었습니다. 그 때 하나님은 그들 곧 존귀한 자들에게 손을 대지 아니하셨고, 그들이 하나님을 뵙고 먹고 마셨다는 기록이 있습니다. 그 뒤로 70명의 장로들이 특별한 활동을 하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래서 하나님은 다시 하나님의 명령에 따라 회막 앞에 장로들을 모아 세우십니다. 그리고 그들에게 영이 임하게 하여 예언을 하게 하시고 모세의 짐을 나눠 지게 하셨습니다. 하나님은 먼저 모세의 필요를 채우셨습니다. 모세가 아무리 영적으로 뛰어난 사람이라도 200만명이 넘는 민족을 혼자 감당할 수는 없었습니다. 하나님은 백성의 배를 채우는 것보다 모세에게 동역자를 세워 주시는 것이 우선이라 판단하시고 70인의 장로를 세워 그들에게 영을 부어 주셨습니다.

둘째 방법은 백성들에게 메추라기를 보내셔서 냄새도 싫어하기까지 한달 동안 먹을 수 있게 하시는 것입니다. 이방법은 축복이 아닙니다. 20절에 보면 이렇게 하시는 이유는 여호와를 멸시하고 그 앞에서 울며 이르기를 우리가 어찌하여 애굽에서 나왔던가 한탄했기 때문이라고 하십니다. 하나님은 그들이 원하는 것을 해 주시기만 그들이 원하는 방법으로 채워주시지는 않았습니다. 그들이 어디에 있는지 깨닫기를 원하신 것입니다. 갑자기 소가 나타나게 하시고, 파와 마늘을 하늘에서 떨어뜨리는 방법이 아니라, 가장 현실적인 방법을 사용하셔서 바람을 타고 메추라기 떼가 오게 하신 것입니다. 모세는 이 많은 백성이 한달동안 고기를 먹으려면 양 떼와 소떼 그리고 바다의 모든 고기를 모아도 부족할 것이라 했지만, 하나님은 모세가 생각하지 못하는 하나님의 방법으로 메추라기를 보내 신 것입니다. 메추라기를 보내신 것은 그들이 지금 광야에 있다는 사실을 깨닫게 하시고 하나님의 능력으로 그들을 채워 주실 수 있음을 밝히 보여 주신 것입니다.

셋째 방법은 심판입니다. 하나님은 메추라기를 보내심으로 그들이 원망하고 떼 쓰는 것을 들어주시는 것으로 끝내지 않으시고, 33절에 보면 진노하사 심히 큰 재앙으로 치심으로 욕심을 낸 백성을 장하셨습니다. 하나님은 죄에 대한 보응을 하시는 분임을 알게 하십니다. 고기를 원하는 것이 잘못은 아닙니다. 하지만, 욕심은 원망하게 되고 하나님에 대한 반역을 생각하게 됩니다. 애굽을 떠올리며 노예 생활 하던 때를 그리워 하게 됩니다. 하나님은 그들이 떼 쓰는 것이 미워서 심판 한 것이 아니라, 그들의 죄에 대한 보응을 받게 하신 것입니다. 죄는 반드시 보응이 따르게 됨을 보여 주십니다.

오늘 말씀을 묵상하며 저는 인격적인 하나님을 생각합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생각과 행동에 반응하시는 인격적인 분입니다.

자동판매기는 돈을 넣고 원하는 물건을 얻을 수 있습니다. 자동판매기는 내가 어떤 생각으로 물건을 원하는지 개의치 않습니다. 돈만 넣으면 그 돈에 맞는 반응을 합니다. 하지만 하나님은 그런 기계 같은 분이 아닙니다. 하나님은 우리의 중심을 보십니다. 그리고 우리의 필요를 아십니다. 우리에게 필요한 것을 때에 맞게 공급하십니다. 지금은 광야의 시간입니다. 가나안 땅을 향해 나아갈 때 광야의 삶은 절제가 필요합니다. 하나님과 더 깊은 교제가 필요합니다. 광야는 그런 곳입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