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11월 27일




욥기 21장 17-34절


17 악인의 등불이 꺼짐과 재앙이 그들에게 닥침과 하나님이 진노하사 그들을 곤고하게 하심이 몇 번인가

18 그들이 바람 앞에 검불 같이, 폭풍에 날려가는 겨 같이 되었도다

19 하나님은 그의 죄악을 그의 자손들을 위하여 쌓아 두시며 그에게 갚으실 것을 알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20 자기의 멸망을 자기의 눈으로 보게 하며 전능자의 진노를 마시게 할 것이니라

21 그의 달 수가 다하면 자기 집에 대하여 무슨 관계가 있겠느냐

22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높은 자들을 심판하시나니 누가 능히 하나님께 지식을 가르치겠느냐

23 어떤 사람은 죽도록 기운이 충실하여 안전하며 평안하고

24 그의 그릇에는 젖이 가득하며 그의 골수는 윤택하고

25 어떤 사람은 마음에 고통을 품고 죽으므로 행복을 맛보지 못하는도다

26 이 둘이 매 한 가지로 흙 속에 눕고 그들 위에 구더기가 덮이는구나

27 내가 너희의 생각을 알고 너희가 나를 해하려는 속셈도 아노라

28 너희의 말이 귀인의 집이 어디 있으며 악인이 살던 장막이 어디 있느냐 하는구나

29 너희가 길 가는 사람들에게 묻지 아니하였느냐 그들의 증거를 알지 못하느냐

30 악인은 재난의 날을 위하여 남겨둔 바 되었고 진노의 날을 향하여 끌려가느니라

31 누가 능히 그의 면전에서 그의 길을 알려 주며 누가 그의 소행을 보응하랴

32 그를 무덤으로 메어 가고 사람이 그 무덤을 지키리라

33 그는 골짜기의 흙덩이를 달게 여기리니 많은 사람들이 그보다 앞서 갔으며 모든 사람이 그의 뒤에 줄지었느니라

34 그런데도 너희는 나를 헛되이 위로하려느냐 너희 대답은 거짓일 뿐이니라


욥은 신앙과 인생의 문제를 율법적 사고방식이나 혹은 착한 사람은 복 받고 악인은 벌 받는다는 권선징악적, 이분법적으로 생각하는 신앙인들 또 그렇게 해석하는 분들을 향해서 악인들의 예를 들어 항변하고 있습니다.

오늘 본문 17절에서 이렇게 말합니다. “17 악인의 등불이 꺼짐과 재앙이 그들에게 닥침과 하나님이 진노하사 그들을 곤고하게 하심이 몇 번인가.” 다시 말하면 '악인이 벌 받는 것이 도대체 몇 번이나 되겠느냐?' '그런 일이 많지 않지 않느냐?'라고 물어보고 있는 것입니다.

우리도 쉽게 이 땅에서 선한 사람이 마침내 복 받고, 악인은 그 세대에서 벌을 받거나 악인의 영광이 오래가지 못한다고 쉽게 이야기합니다. 그러나 지금 욥은 말하기를 '그렇게 악인이 땅에서 재앙을 받고, 벌을 받는 게 몇 번이나 되느냐? 있기는 있지만, 많지 않지 않느냐?'라고 묻고 도전하고 있는 것입니다. 심지어 뭐라고 말을 하느냐 하니 19절에 보면 “19 하나님은 그의 죄악을 그의 자손들을 위하여 쌓아 두시며 그에게 갚으실 것을 알게 하시기를 원하노라” 나아가 20절 이렇게 얘기합니다. “20 자기의 멸망을 자기의 눈으로 보게 하며 전능자의 진노를 마시게 할 것이니라” 이 말은 앞서 친구 소발이 악인이 쾌락과 이 땅에서 유익을 누려도, 다음 세대에 자손들은 망하게 되고, 자손들은 형벌받는다는 것에 대해서 도전하고 있습니다. 19절의 말씀을 우리말 성경으로 다시 읽어 보겠습니다. “‘하나님께서 그 범죄를 쌓아 두셨다가 그 자식들에게 갚는다’고 하지만 그에게 갚아 주어야 그가 깨닫게 되리라.

다시 말하면 자식이 갚을 것이 아니라, 죄를 지은 당사자에게 갚아 줘야 되는 것 아닙니까?”

잘못한 사람이 그 당대에 진노를 받아야 마땅하지 않습니까?라고 친구와 하나님에게 도전하고 있는 것이죠.

여러분, 오늘 욥의 항변을 통해서 우리가 다시 한번 생각해 봐야 할 것이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 주변에 벌어지는 것을 손쉽게 단순화, 일반화시키는 것을 멈춰야 할 것입니다. 우리가 먼저 해야 할 것은 하나님의 음성을 듣기 위해 끝까지 하나님께 기도하는 모습니다. 세상사람들이 말하는 일반상식이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의 진리를 바탕에 두고 판단해야 할 것입니다. 그렇지 않으면 내가 알고 있는 편엽 하고 단순한 성경 구절 몇 가지만 가지고 이것이 진리라고 생각하면 자칫 편협하고, 단편적인 생각의 우물에 빠질 수 있다는 것을 욥이 오히려 말해주고 있습니다.





Comentá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