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10월 31일







열왕기상 22장 41-53절


41 이스라엘의 아합 왕 제사년에 아사의 아들 여호사밧이 유다의 왕이 되니

42 여호사밧이 왕이 될 때에 나이가 삼십오 세라 예루살렘에서 이십오 년 동안 다스리니라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아수바라 실히의 딸이더라

43 여호사밧이 그의 아버지 아사의 모든 길로 행하며 돌이키지 아니하고 여호와 앞에서 정직히 행하였으나 산당은 폐하지 아니하였으므로 백성이 아직도 산당에서 제사를 드리며 분향하였더라

44 여호사밧이 이스라엘의 왕과 더불어 화평하니라

45 여호사밧의 남은 사적과 그가 부린 권세와 그가 어떻게 전쟁하였는지는 다 유다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46 그가 그의 아버지 아사의 시대에 남아 있던 남색하는 자들을 그 땅에서 쫓아내었더라

47 그 때에 에돔에는 왕이 없고 섭정 왕이 있었더라

48 여호사밧이 다시스의 선박을 제조하고 오빌로 금을 구하러 보내려 하였더니 그 배가 에시온게벨에서 파선하였으므로 가지 못하게 되매

49 아합의 아들 아하시야가 여호사밧에게 이르되 내 종으로 당신의 종과 함께 배에 가게 하라 하나 여호사밧이 허락하지 아니하였더라

50 여호사밧이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그의 조상 다윗 성에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장사되고 그의 아들 여호람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51 유다의 여호사밧 왕 제십칠년에 아합의 아들 아하시야가 사마리아에서 이스라엘의 왕이 되어 이 년 동안 이스라엘을 다스리니라

52 그가 여호와 앞에서 악을 행하여 그의 아버지의 길과 그의 어머니의 길과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길로 행하며

53 바알을 섬겨 그에게 예배하여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노하시게 하기를 그의 아버지의 온갖 행위 같이 하였더라


오늘 본문의 말씀은 남 왕국 유다의 왕 여호사밧과 북 왕국 이스라엘의 왕 아하시야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두 왕의 삶과 행동은 너무나도 대조적으로 묘사되고 있습니다. 여호사밧은 여호와 앞에서 정직히 행하여 선한 길로 갔지만, 아하시야는 여호와 앞에서 악을 행하여 아합의 길로 갔습니다.

두 왕의 차이점은 '여호와 앞에서'라는 말에서 뚜렷하게 드러납니다. 여호사밧은 여호와 앞에서 정직히 행동했고, 진심으로 하나님을 경외하였습니다.

열왕기상 22:43, 여호사밧이 그의 아버지 아사의 모든 길로 행하며 돌이키지 아니하고 여호와 앞에서 정직히 행하였으나 산당은 폐하지 아니하였으므로 백성이 아직도 산당에서 제사를 드리며 분향하였더라

그러나 아하시야는 여호와 앞에서 악을 행하는 자였습니다. 그는 하나님을 경외하는 사람이 아니었으며, 자신의 욕심을 따라 행하는 사람이었습니다. 아하시야의 마음 중심에 하나님은 없었습니다.

열왕기상 22:52, 그가 여호와 앞에서 악을 행하여 그의 아버지의 길과 그의 어머니의 길과 이스라엘에게 범죄하게 한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길로 행하며


여호사밧 왕과 아합 왕은 각각 아버지의 길을 따랐습니다. 여호사밧은 아버지 아사의 선한 길로, 아하시야는 아버지 아합을 따라 악한 길로 따랐습니다. 아하시야는 원래 악한 자였고, 아합보다 더 악한 길로 행동했습니다. 그의 어머니인 이세벨 역시 바알 숭배자로서 사악한 여인이었습니다. 아하시야는 경건한 조상들의 길을 따르지 않았습니다. 본을 받을 경건한 사람이 없었던 아하시야는 사악한 길을 걸어감으로써 하나님을 노하시게 하였습니다.

여호사밧 왕과 아하시야 왕의 삶과 행동은 비슷한 환경과 조건 속에서도 너무나도 다른 삶을 살았습니다. 오늘 말씀의 핵심은 하나님의 뜻대로 살았냐는 것입니다. 여호사밧은 하나님의 뜻을 따라 정직하게 살았고, 아하시야는 악한 길을 선택했습니다. 또, 각자의 아버지의 길을 따라 살았습니다. 자녀는 부모의 모습을 보고 배우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부모의 사명은 자녀에게 믿음의 길을 전해 주는 것입니다. 하나님을 섬기는 거룩한 부모의 영향으로 여호사밧은 선한 왕이 되었습니다.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가는 것이 이 세상의 어떤 것보다 가장 귀한 유산이입니다. 이는 부모로부터 받는 물질적 유산보다 더 귀한 것입니다. 따라서 우리는 하나님의 뜻을 따르며 정직하게 살아가며 하나님의 기쁨이 되는 오늘이 되시길 바랍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