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10월 2일





열왕기상 11장 26-43절


26 솔로몬의 신하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이 또한 손을 들어 왕을 대적하였으니 그는 에브라임 족속인 스레다 사람이요 그의 어머니의 이름은 스루아이니 과부더라

27 그가 손을 들어 왕을 대적하는 까닭은 이러하니라 솔로몬이 밀로를 건축하고 그의 아버지 다윗의 성읍이 무너진 것을 수축하였는데

28 이 사람 여로보암은 큰 용사라 솔로몬이 이 청년의 부지런함을 보고 세워 요셉 족속의 일을 감독하게 하였더니

29 그 즈음에 여로보암이 예루살렘에서 나갈 때에 실로 사람 선지자 아히야가 길에서 그를 만나니 아히야가 새 의복을 입었고 그 두 사람만 들에 있었더라

30 아히야가 자기가 입은 새 옷을 잡아 열두 조각으로 찢고

31 여로보암에게 이르되 너는 열 조각을 가지라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의 말씀이 내가 이 나라를 솔로몬의 손에서 찢어 빼앗아 열 지파를 네게 주고

32 오직 내 종 다윗을 위하고 이스라엘 모든 지파 중에서 택한 성읍 예루살렘을 위하여 한 지파를 솔로몬에게 주리니

33 이는 그들이 나를 버리고 시돈 사람의 여신 아스다롯과 모압의 신 그모스와 암몬 자손의 신 밀곰을 경배하며 그의 아버지 다윗이 행함 같지 아니하여 내 길로 행하지 아니하며 나 보기에 정직한 일과 내 법도와 내 율례를 행하지 아니함이니라

34 그러나 내가 택한 내 종 다윗이 내 명령과 내 법도를 지켰으므로 내가 그를 위하여 솔로몬의 생전에는 온 나라를 그의 손에서 빼앗지 아니하고 주관하게 하려니와

35 내가 그의 아들의 손에서 나라를 빼앗아 그 열 지파를 네게 줄 것이요

36 그의 아들에게는 내가 한 지파를 주어서 내가 거기에 내 이름을 두고자 하여 택한 성읍 예루살렘에서 내 종 다윗이 항상 내 앞에 등불을 가지고 있게 하리라

37 내가 너를 취하리니 너는 네 마음에 원하는 대로 다스려 이스라엘 위에 왕이 되되

38 네가 만일 내가 명령한 모든 일에 순종하고 내 길로 행하며 내 눈에 합당한 일을 하며 내 종 다윗이 행함 같이 내 율례와 명령을 지키면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내가 다윗을 위하여 세운 것 같이 너를 위하여 견고한 집을 세우고 이스라엘을 네게 주리라

39 내가 이로 말미암아 다윗의 자손을 괴롭게 할 것이나 영원히 하지는 아니하리라 하셨느니라 한지라

40 이러므로 솔로몬이 여로보암을 죽이려 하매 여로보암이 일어나 애굽으로 도망하여 애굽 왕 시삭에게 이르러 솔로몬이 죽기까지 애굽에 있으니라

41 솔로몬의 남은 사적과 그의 행한 모든 일과 그의 지혜는 솔로몬의 실록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42 솔로몬이 예루살렘에서 온 이스라엘을 다스린 날 수가 사십 년이라

43 솔로몬이 그의 조상들과 함께 자매 그의 아버지 다윗의 성읍에 장사되고 그의 아들 르호보암이 대신하여 왕이 되니라


어제 주일 설교를 통해서 솔로몬을 괴롭힌 두 적을 살펴 보았습니다. 그들은 에돔 자손 하닷과 수리아 왕 르손으로 이스라엘 밖에 존재하는 적들이었습니다. 하지만, 오늘 본문에 등장하는 여로보암은 이스라엘 내부에서 등장한 적으로 하나님이 직접 세우셔서 솔로몬을 괴롭게 한 사람입니다. 28절 입니다. “이 사람 여로보암은 큰 용사라 솔로몬이 이 청년의 부지런함을 보고 세워 요셉 족속의 일을 감독하게 하였더니” 여기 보면, 솔로몬이 여로보암을 신뢰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그런데 솔로몬은 자신이 믿었던 여러보암으로부터 배신을 당한 것입니다. 이스라엘 외부의 두 대적자인 하닷과 르손보다도 이스라엘 내부의 여로보암이 솔로몬에게 더 치명적인 대적자였습니다.


여로보암은 외부의 두 적들 처럼 하나님이 일으키신 대적자입니다. 이것은 여로보암이 선지자 아히야로부터 신탁을 받았다는 사실에서 알 수 있습니다. 오늘 본문 29절에서 31절 상반절까지를 보면, 선지자 아히야가 자신의 새 옷을 열두 조각으로 찢는 상징적인 행위를 행합니다. 그리고 31절 하반절에서부터 39절까지는, 선지자 아히야가 자신의 상징적인 행위를 말씀으로 해석해줍니다.

선지자 아히야의 해석을 보면, 여로보암이 이스라엘 열두 지파 중 열 지파를 취하여, 북 이스라엘의 왕이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그런데 여로보암이 북 이스라엘의 왕이 된다는 약속 중에는 아주 놀라운 약속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38절입니다. “네가 만일 내가 명령한 모든 일에 순종하고, 내 길로 행하며 내 눈에 합당한 일을 하며, 내 종 다윗이 행함 같이 내 율례와 명령을 지키면, 내가 너와 함께 있어 내가 다윗을 위하여 세운 것 같이, 너를 위하여 견고한 집을 세우고 이스라엘을 네게 주리라” 여로보암은 다윗이 받은 약속과 아주 유사한 약속을 받았습니다. 여로보암이 받은 약속은 만일 여로보암이 다윗처럼 하나님께 순종한다면, 여로보암은 제2의 다윗이 될 수 있다는 뜻입니다. 이처럼 매우 놀라운 약속을 선지자 아히야를 통해 여로보암이 받은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렇게 나라를 나눠 여로보암을 왕으로 세우시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솔로몬의 우상숭배 때문입니다. 33절에 솔로몬의 행위를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이는 그들이 나를 버리고 시돈 사람의 여신 아스다롯과, 모압의 신 그모스와, 암몬 자손의 신 밀곰을 경배하며, 그의 아버지 다윗이 행함 같지 아니하여 내 길로 행하지 아니하며, 나 보기에 정직한 일과 내 법도와 내 율례를 행하지 아니함이니라”

이 말씀은 5-7절에서 이미 말씀하신 내용입니다. 그런데, 이 두 말씀의 아주 미묘한 차이가 있습니다. 그 차이점은 주어의 변화입니다. 11장 5절에서 7절까지는 주어가 솔로몬 개인이었습니다. 그러나 오늘 본문 11장 33절의 주어는 솔로몬 개인이 아니라, ‘그들이’라고 불리는 일반 백성들이라는 것입니다. 이는 우상숭배가 솔로몬 왕으로부터 일반 백성으로 퍼져나갔다는 뜻입니다. 이처럼 죄는 한 개인에게 머물지 않고, 전체로 퍼져나가는 힘이 있습니다. 죄는 확산됩니다. 솔로몬 왕이 우상숭배를 시작했지만, 이제는 일반 백성들도 솔로몬처럼 똑 같이 우상숭배에 빠진 것입니다. 그래서 하나님이 이스라엘 왕국을 각각 열 지파와 두 지파로 나누신 것입니다.

솔로몬이 하나님을 사랑했을 때는, 하나님을 중심으로 이스라엘을 다스렸습니다. 하나님의 율법을 중심으로 이스라엘의 모든 질서가 바로 잡혔습니다. 그런데 우상을 숭배하게 되면서 모든 삶의 질서에 변화가 일어났습니다. 하나님이 아니라, 우상을 중심으로 이스라엘의 모든 삶의 질서가 재편성되는 것입니다. 이스라엘은 하나님의 율법이 아니라, 우상이 말하는 삶의 가치를 쫓아가게 된 것입니다. 여러분, 우상숭배가 다른 죄보다 더 악한 이유가 있습니다. 우상숭배는 다른 죄악의 근본적인 뿌리입니다. 그래서 우상숭배로 인해 하나님의 제사장 나라였던 이스라엘은 열방과 전혀 다를 바가 없는 세상 나라로 계속해서 변질되는 것입니다.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