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2023년 10월 13일







열왕기상 15장 25-32절


25 유다의 아사 왕 둘째 해에 여로보암의 아들 나답이 이스라엘 왕이 되어 이 년 동안 이스라엘을 다스리니라

26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되 그의 아버지의 길로 행하며 그가 이스라엘에게 범하게 한 그 죄 중에 행한지라

27 이에 잇사갈 족속 아히야의 아들 바아사가 그를 모반하여 블레셋 사람에게 속한 깁브돈에서 그를 죽였으니 이는 나답과 온 이스라엘이 깁브돈을 에워싸고 있었음이더라

28 유다의 아사 왕 셋째 해에 바아사가 나답을 죽이고 대신하여 왕이 되고

29 왕이 될 때에 여로보암의 온 집을 쳐서 생명 있는 자를 한 사람도 남기지 아니하고 다 멸하였는데 여호와께서 그의 종 실로 사람 아히야를 통하여 하신 말씀과 같이 되었으니

30 이는 여로보암이 범죄하고 또 이스라엘에게 범하게 한 죄로 말미암음이며 또 그가 이스라엘의 하나님 여호와를 노엽게 한 일 때문이었더라

31 나답의 남은 사적과 행한 모든 일은 이스라엘 왕 역대지략에 기록되지 아니하였느냐

32 아사와 이스라엘의 바아사 왕 사이에 일생 동안 전쟁이 있으니라



오늘 본문의 말씀은 북 이스라엘의 이야기 입니다. 남쪽에 아사가 왕이 된 둘째 해에 북쪽에서는 나답이 왕이 되어 2년을 다스립니다. 짧은 2년동안 그도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합니다. 여기서 아주 중요한 문구가 나옵니다. 그의 아버지의 길로 행하며 그가 이스라엘에게 범하게 한 그 죄중에 행한지라. 아버지의 영향력이 중요하죠. 아버지가 만들어놓은 죄의 형태 안에서 아들이 죄를 범하게 된 것입니다.

그런데 그는 2년 후에 암살을 당합니다. 잇사갈 족속 아히야의 아들 바아사가 그를 배반하여 그를 죽이고 왕이 됩니다. 이때 바아사는 여로보암의 온 집을 칩니다. 생명 있는 자를 한 사람도 남기지 않고 다 멸하게 됩니다. 아주 잔인한 일이 벌어진 것입니다. 이 일은 여로보암이 죄를 범하고 또 이스라엘에게 범하게 한 죄 때문으로 성경은 말씀합니다.

오늘 본문을 보면서 남 유다하고 북 이스라엘하고 좀 다른 점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남 유다의 두번째 왕은 아비얌이었습니다. 아비얌도 3년을 다스리고, 아비얌도 악을 행했습니다. 그런데 결과가 좀 다릅니다. 아비얌은 암살 당하지 않았고 아비얌의 가족이 몰살 당하지 않았습니다. 북 이스라엘도 비슷한 상황이 이었지만 결과가 좀 다른데 왜 그럴까요?

북 이스라엘에게 없는 것이 두가지 있었습니다. 첫째는 성전이 없었습니다. 그래서 여로보암은 산당이라는 것을 급조해서 만들고 백성들의 마음을 잡으려 했습니다. 그리고 또 그들에게 없었던 것이 있었습니다. 바로 정통성입니다. 여로보암이 왕이 된 것은 사실 북쪽 10지파의 불만으로 그 불만을 해소하기 위한 하나의 방편이었지 그들이 정말로 그를 왕으로 자자손손 섬기고자 하는 정통성이 있는 왕을 세운 것은 아니었습니다. 이스라엘의 왕이 되기 위해서는 선지자를 통해서 기름부음이 있어야 합니다. 그리고 전쟁에서 승리를 거둠으로 그들의 지도자가 될 수 있음을 인정 받아야 합니다. 사울은 사무엘로부터 기름 부음을 받았습니다. 그는 백성을 이끌고 전쟁에서 승리를 거두었습니다. 그래서 백성들이 그를 왕으로 추대한 것이죠.. 다윗은 물론 사울의 아들은 아니었지만 다시 사무엘로부터 기름부음을 받았습니다. 뿐만 아니라 수 많은 전쟁을 통해서 왕으로 인정받았습니다. 그리고 다윗 집안의 가문을 세운 것입니다. 그런데 여로보암은 그러지 못했습니다. 그는 백성들의 불만을 들어주는 사람이었을 뿐, 왕의 가문을 세울 만한 사람이 아니었습니다. 때문에 그는 그럭저럭.. 백성들이 세웠으니… 왕권을 유지할 수 있었겠지만 그의 아들들은 상황이 다릅니다. 정통성을 갖지 못했고, 그 말은 누구나 맘만 먹으면 왕이 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 준 것입니다.

왕이 백성에게 나를 따르라, 나는 너희의 왕이라고 외치는데 정작 그 왕은 충분한 이유 없이 다른 왕을 배신하고 세워진 사람이라고 생각해 보십시오. 그 말에 권위가 없습니다.

정통성은 내가 왕이라고 외쳐서 생기는 것이 아닙니다. 내가 법을 지키고 솔선수범할 때 생깁니다. 여러분 신앙인으로 인정받고 싶으십니까? 말로만 신앙인이라고 말할 것이 아니라 아주 작은 일부터 믿음을 지킬 때 인정받을 수 있는 것이죠..



Comments


bottom of page